주요 기사

[열공TV요약]10.5.찾았다. 윤석열 장모 최은순의 유주얼 서스펙트

어제 보신 바와 같이(링크),

최은순은 법원이 허가한 주거지에 살지 않습니다. 아예 하루도 산 적이 없다는 증언도 있었죠.

그렇다면 최은순은 어디 있을까요? 그리고 그동안 보석 조건을 얼마나 위반하고 살았을까요?

보석 제도에 대해서는 "돈 있고 빽 있는 사람들만을 위한 제도"라는 비판이 이미 있어 왔습니다. 

구속 전에는 구속적부심, 구속 뒤에는 보석,  형 확정 뒤에는 형집행정지... 

모두 명목상으로는 누구나 누릴 수 있지만, 실제로는 힘있는 변호사를 쓸 수 있는 사람들의 특권이나 마찬가지죠.

지난 9월 9일, 최은순의 보석허가에 대해 오마이뉴스는 저렇게 보석조건을 명확하게 보도했습니다.

그리고 보석결정문을 확인해 봐도, 이 보도는 명백한 사실입니다. 

그나마도 분명히 위 결정문에 명확하게 나와있는 보석 조건을, 저렇게 당당하게 위반하고 있다고 큰소리칠 수 있는 뻔뻔함...

<10월 4일. 직접 통화에서 확인한 최은순의 거짓말. 생생하게 중계되다>

최은순과 직접 통화해 보니, 그 거짓말의 뻔뻔함과 당당함이 과연 상상을 초월합니다.

대강만 정리해 봐도...

  1) 남양주에서 자기도 하고 안 자기도 한다.

-> 거짓. 해당 주택 세입자의 증언. 단 하루도 잔 적이 없다. 온요양원에 출퇴근은 해도. 직접 취재한 증거만 한달치가 있다.

  2) 10.4. 통화 당시 친목모임을 하고 있었다?

-> 거짓. 취재진이 눈 앞에서 최은순을 보고 있었다.

  3) 요양원과 집 사이만 왔다갔다하고 중간에 장을 보거나 하진 았았다?

-> 거짓. 거의 매일 가락시장에서 채소를 사는 등 장을 봤다. 아직 공개 안한 증거 많다.

  4) 나이 먹고 몸이 아파서 보석 나온 거다.

-> 거짓. 기사를 대동하고 다닌 적도 있지만, 혼자 차 몰고 다니고 아들네 집에서 잠자고 남양주 출퇴근 꾸준히 했다.

  5) 잠실에서 친목계 모임을 하고 있다?

-> 거짓. 어제 저 통화할 때 잠실 아르누보팰리스에 있었다.

<10월 5일. YTN의 취재에서도 반복되는 최은순의 뻔뻔한 거짓말>

<나이 먹어 몸이 아프고 치매도 있다며 병보석으로 풀려난 최은순의 화려한 행적>


<주거지변경 신청에 대해>

대체공휴일이던 어제 4일 저녁까지, 법원에 전화해서 확인한 결과 최은순은 변경 신청을 한 바 없습니다.

어제 열공TV가 보도한 이후, 오늘(5일) 긴급하게 변경신청을 했네요.

상식이 법의 문턱을 넘기가 얼마나 힘든지를 너무나 많이 보아왔기 때문에, 

 

최은순의 주거지 변경 신청에 대한 법원의 내일(6일) 결정은 그리 기대하지 않습니다.

법원, 윤강열 판사님. 병보석 핑계로 사실상 석방한 거나 마찬가지인데,

이러한 주거지 변경을 사후승인하는 선례 만들어 주실 건가요?

<최은순 변호인의 거짓말>

  1) 주거지 제한은 가택연금이 아니다.

  2) "일부 유튜버"들이 최은순 씨의 거주의 자유를 제한하고 있다.

-> 두 가지 모두 거짓

  1) 법원의 결정문에 "주거를 남양주시 화도읍 X번지"라고 명시되어 있으나,

최은순은 남양주가 아니라 서울의 자기 주택을 중심으로 살았음이 명백합니다.

심지어 이명박도 보석으로 나오면서 논현동 자택 주변으로 생활반경이 제한되었었죠.

최은순 변호인. 아무리 의뢰인 위해서라고 하지만, 거짓말 적당히 하시죠.

오늘(5일) 주거지 변경신청을 했다고 하는데, 이미 최은순의 거주지는 서울이었음이 명백합니다.

  2) 최은순 씨의 거주지는 그동안 아무도 몰랐고, 최근 MBC와 열공TV 이외에는 취재가 거의 없었습니다. 무슨 엄살은....

<윤석열 등의 무반응. 양평 아파트 특혜개발 의혹에만 반응>

윤석열 캠프조차도, 장모 최은순의 주거제한 조건을 무시한 사실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무대응으로 일관하고 있습니다.

 

법 앞의 평등을 무시한 윤석열과 그 가족들의 횡포, 

남에게는 엄격하고 자기들에게는 한없이 관대한 그들의 패악. 제대로 응징해야 합니다.

remy https://www.ddanzi.com/index.php?mid=free&search_target=t_user_id&search_keyword=ljt23&document_srl=703955161

8 0


https://www.youtube.com/watch?v=WJv7N9BIf58


"열린공감TV는 1인 유튜브채널이 아닌, 

말하고자 하는 모든 시민에게 열려있는 채널입니다. 


열린공감TV는 100% 시민의 힘으로만 운영되어지고 있습니다.

어떠한 기업이나 단체의 후원도 받지 않습니다.


우리와 우리 후손을 위한

밝고 투명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한걸음씩 나아갑니다.


열린공감TV는 시민 모두의 것입니다."